• Total : 1156496
  • Today : 34
  • Yesterday : 105


불재 푹설에 묻혀...

2018.01.12 09:30

도도 조회 수:83

20180111


연일 폭설로 고즈넉한 경각산 불재에 묻혀

뫔 가족들 강건하심을 기도하며

그리움을 전하며...........


고양이가 말했다.

"폭설을 보아하니 봄이 머지않았다고요~옹~"


꾸미기_20180111_084444.jpg


꾸미기_20180111_090157.jpg


꾸미기_20180111_090258.jpg


꾸미기_20180111_090310.jpg


꾸미기_20180111_090432.jpg


꾸미기_20180111_090611_001.jpg


꾸미기_20180111_084330.jpg


꾸미기_20180111_084716.jpg


꾸미기_20180111_085231.jpg


꾸미기_20180111_090729.jpg


꾸미기_20180111_090753.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09 당신은 사랑받기 위해 태어난 ....... newfile 도도 2018.04.18 16
1108 Happy Birthday to Mullim!!! file 도도 2018.04.18 15
1107 소원님의 Deca AM updatefile 도도 2018.04.18 14
1106 어싱(earthing)하는 갈매기 file 도도 2018.04.14 18
1105 어쩌나... [1] file 도도 2018.04.09 38
1104 몸은 하늘로 맘은 땅으로 file 도도 2018.04.05 49
1103 전통무예수련 file 도도 2018.04.03 49
1102 진달래교회 부활주일 file 도도 2018.04.03 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