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otal : 1348314
  • Today : 121
  • Yesterday : 180


불재 채송화

2020.07.20 15:51

도도 조회 수:35

20200717


오래되고 고장난 세면대가

쓸모없다고 헤서 차마 버리지 못하고

한쪽에 놓여져 있었는데

채송화를 심어놓으니 

근사한 화분이 되었네요.

하마터면 버릴 뻔 했잖아요

그 어디든 상관하지 않고

이 아침에 활짝 피우더니

한 소식까지 물어다 주네요.

여고시절 국문학 선생님이셨던

시인 강상기 선생님을 뵙게 되다니

칠순에 안쓰러운 체구지만

환한 웃음을 선사해주는

"조국연가" 우리 선생님!!!

분명 채송화 덕분이겠죠.



20200717_105422.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36 코로나19로 인하여~ updatefile 도도 2020.08.05 21
1335 직선과 곡선 file 도도 2020.07.28 39
1334 맨발 예찬 2 [1] file 도도 2020.07.24 38
1333 도훈이 첫 휴가 file 도도 2020.07.20 43
1332 "조국연가" file 도도 2020.07.20 41
» 채송화 file 도도 2020.07.20 35
1330 박찬섭목사님과 함께 file 도도 2020.07.13 54
1329 할렐루야 선교사님과 함께~ file 도도 2020.07.09 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