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otal : 1668114
  • Today : 368
  • Yesterday : 660


남해 금왕사

2021.12.20 04:23

물님 조회 수:101



남해 금왕사

    시인 이 병 창


노을길 따라가다가

노을 되어 머무는 자리

앵강만 바람길에 바위들

하늘 향해 솟았네

지난밤 꿈에 보았던 풍경인가

몇 번이고 눈 비비며 

차를 마신다.

수억 년 세월을 갈고 닦은

저 바위 앞에서

인생 백년이야 있이 없을 뿐

지봉스님 따라주는 차는

계속 목을 넘어가고

차향은 나를 떠나지 않고 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7 새들이 노래하는 이유 물님 2022.06.19 44
76 봉준이 형 물님 2022.03.06 71
» 남해 금왕사 물님 2021.12.20 101
74 <메리 붓다마스> 침묵의향기 책들 물님 2021.10.16 143
73 꿈 밖에서 꾸는 꿈 [1] 물님 2021.08.11 227
72 성륜사 file 물님 2021.05.24 294
71 로열블루 file 도도 2020.09.02 553
70 접천 file 도도 2020.07.11 372
69 고산 안수사 물님 2020.06.21 429
68 종남산 송광사 file 도도 2020.06.14 3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