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otal : 1366072
  • Today : 107
  • Yesterday : 178


쉼표이고 싶다

2006.01.09 20:53

운영자 조회 수:1769

쉼표이고 싶다

        정 유 찬

“쉼표처럼
휴식을 주고 싶다.
힘들고
지칠 때마다 어김없이
당신 옆에 찍히는 쉼표
그 쉼표와 함께
당신이 잠시 침묵하거나
차를 한잔 하고 호흡을 가다듬어
생기 있게 다음 줄로
넘어가면 좋겠다
다음 줄로 넘어가
내용을 만들고
지치면 또 쉬다
하루를 마감하는 당신의 일기장에
마침표가 되어 찍히고 싶다.
그리고 다음 장으로 넘어가
함께 아침을 맞이하면 행복하겠다.
그렇게 쉼표가 되고 마침표가 되어 살다가
우리 황혼의 끝날....
약해지고 늙어진 당신이
세상을 떠날 때는
마침표가 아닌
영원한 쉼표로 남고 싶다.
사랑한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별 헤는 밤 - 윤동주 도도 2020.03.02 983
385 새-천상병 물님 2011.10.31 4423
384 알마티 가는 길 [1] 물님 2005.12.17 2005
383 키르키스탄 이슼쿨 호수에서 [1] file 송화미 2006.04.23 1888
382 불재 [12] file sahaja 2008.05.22 1885
381 아들에게 이병창 2005.09.05 1827
» 쉼표이고 싶다 운영자 2006.01.09 1769
379 사월의 기도 [8] file 운영자 2008.04.20 1745
378 아프리카로 가는 길 이병창 2005.09.05 1702
377 물님의 당신의 복음서 [1] 운영자 2007.02.07 1671
376 죽어서 말하는 고려인들의 비석 [1] file 송화미 2006.04.23 16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