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otal : 1166453
  • Today : 77
  • Yesterday : 149


장마 틈새

2017.07.19 13:14

도도 조회 수:74

장마에 방마다 습기가 차 있어
틈새를 노려 폭염이 쏟아지는 한 여름 오후
뜨거운 열기를 창을 열고 한껏 받아들여
공기를 순환시킨다.

청주는 홍수가 져서 피해가 크고
한 때는 가뭄으로 갈라진 땅을 보며
똑같은 한숨을 쉬고있었는데
우리는 하늘을 바라보며 사는 사람,

늘 있는 공기를 새삼 느껴보며
늘 있는 물기를 맘대로 어쩌지 못하고
원망도 감사도 모두 다 내려놓아 보내고
간신히 숨만 깔딱이는 오후

청주 사시는 생명님 부부의 안부가 궁금해
전화하니 거기는 괜찮다고 한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12 온종일 약비를 주신다... 도도 2018.05.02 69
511 승리해도 명성을 얻지 않는다 도도 2018.04.10 42
510 소복소복 하얀 눈처럼 도도 2017.12.06 65
509 행복한 한가위 되세요^^ [4] 타오Tao 2017.10.03 83
508 새벽에 일어나 [1] 도도 2017.09.16 70
» 장마 틈새 도도 2017.07.19 74
506 물님 & 도도님!!^^ [1] 하늘 2017.07.13 95
505 감사합니다 [2] 팅커벨 2017.02.24 143
504 전혀 다른.... 도도 2016.11.21 170
503 開心寺에서-물님 [1] 원정 2015.10.30 3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