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otal : 1541293
  • Today : 369
  • Yesterday : 727


삶과 젊음이란 영원하지 않음을 잘 알고 있다.

 바로 마흔의 출발선은

 이 사실을 재인식하는 데에서 시작된다.

 삶은 라켓볼과 같아서

 자기가 치는 대로 되돌아온다.

 그런 까닭에 지금 이 순간부터

우리는 인생의 나머지 시간을

 가장 열정적으로 살 수 있어야만 한다.

 그러한 열정의 대가로

아름다운 노년을 되돌려 받을 수 있다.

- 전경일의 '마흔으로 산다는 것' 중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