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otal : 1336792
  • Today : 26
  • Yesterday : 336


전화 -마종기 시인

2012.03.26 17:32

물님 조회 수:682

 

전화

마종기

당신이 없는 것을 알기 때문에
전화를 겁니다.
신호가 가는 소리.

당신 방의 책장을 지금 잘게 흔들고 있을 전화 종소리,
수화기를 오래 귀에 대고 많은 소리가 당신 방을 완전히
채울 때까지 기다립니다. 그래서 당신이 외출해서
돌아오 문을 열때, 내가 이 구석에서 보낸 모든 전화
소리가 당신에게 쏟아져서 그 입술 근처나 가슴 근처를
비벼대고 은근히 소리의 눈으로 당신을 밤새 지켜볼 수 있도록.

다시 전화를 겁니다.
신호가 가는 소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별 헤는 밤 - 윤동주 도도 2020.03.02 161
278 빈 들판 - 이 제하 물님 2012.05.07 671
277 신록 물님 2012.05.07 651
276 거짓말을 타전하다 [1] [2] 물님 2012.04.24 657
275 삶이 하나의 놀이라면 물님 2012.04.07 668
274 이장욱, 「토르소」 물님 2012.03.27 632
» 전화 -마종기 시인 물님 2012.03.26 682
272 내가 사랑하는 사람 물님 2012.03.19 697
271 [1] 샤론(자하) 2012.03.12 633
270 김세형,'등신' 물님 2012.03.12 647
269 풀꽃 - 나태주 [2] file 고결 2012.03.06 813